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夜車, 2019

먼지쌓인필름

by t445u 2021. 7. 13. 23:30

본문


夜車
Night Bus, 심야버스 (2020)

감독: 조 시에


 

더보기

제25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

 

+영화소개+
대만의 촉망받는 젊은 감독 조 시에의 권선징악적 세계관을 바탕으로 한 애니메이션. 고단한 승객들을 태운 적막한 심야버스 안에서 한 노부인의 값비싼 목걸이가 사라지고 기사와 승객들은 한 남자를 범인으로 몰아간다. 하지만 예상치 못한 승객이 탑승하면서 상황은 새로운 국면을 맞이한다. 각양각색의 인간 군상이 모인 심야버스를 무대로 인간의 어두운 내면과 심리를 그려 낸 서늘한 우화.


감독님이 실제 여행하면서 영감을 얻었다고 한다.

인간을 넘어 동물까지 ‘사랑’에 관한 영화라고 함




+
작화 너무 좋아 내 스타일이야
버스터미널 화장실 불 깜빡 깜빡이는 거 리얼리티 ㅋㅋㅋ
노부인 이때부터 너무 재수 없었지 ㅇㅇㅇ




사고


목걸이 사라지는 사건 때문에
범인을 색출하는 것부터 난리 나는 데
원숭이를 치는 순간, 긴장감 고조됨. 진짜 흥미진진함.



임산부 옆에서 담배 피우는 할머니… 인성

어후 제일 속시원했다구

 

 

결말까지 너무 내 스타일이라서 엄청 재미있게 봄!



+포스터+

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